Orange News

제주 유나이티드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Orange News
울산전 앞둔 남기일 감독, “준비한 대로 밀고 나가겠다”
관*자   /   2022-05-15 조회 : 347


남기일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 감독은 이제 울산 현대를 기다리고 있다. 1위와 2위 팀의 치열한 맞대결이 예상된다.

제주는 15일 오후 2시 20분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12라운드에서 수원FC에 3-1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제주는 승점 22점이 돼 리그 2위로 올라섰다.

경기 후 남기일 감독은 “전반은 우리가 가져오지 못한 부분이 있어 실점을 허용했다. 후반에는 초반에 좀 어려운 경기를 했다. 하지만 교체로 들어간 선수들이 잘해줘 운영의 폭을 넓혔다. 찬스를 득점으로 만든 부분들이 승리를 만든 것 같다”고 전했다.

교체로 들어간 조나탄 링의 교체 아웃에 대해서는 “상대는 이기고 있어 라인을 내렸다. 우리는 그 사이에서 공을 받아줄 선수가 필요했다. 김주공, 조성준 선수가 컨디션이 좋아 과감하게 교체를 했다. 이 부분이 시너지가 난 것 같다. 그래서 경기를 뒤집은 것 같다”고 했다.

이제 제주는 리그 1위 울산을 상대한다. 남기일 감독은 “이번 경기 전에 원정 2연전을 준비했다. 다음 경기까지 생각을 하고 준비를 했다. 이번 경기 큰 부상자가 없었고 선수들 컨디션이 좋아 라인업을 유지할 생각이다. 김오규 선수가 경고 누적으로 다음 경기에 나오지 못하지만 준비한 대로 밀고 나가겠다”고 전했다.

제주 유나이티드 연간회원을 위한
SK렌터카 예약 페이지

연간회원권 후면 바코드번호(12자리)를 기입하시고 접속하시면 85%의 할인 혜택이 적용되는 예약 페이지로 접속됩니다.

(연간회원이 아닐 경우, 접속이 제한됩니다.)

※ 바코드번호 당 1회에 한해서만 접속이 가능합니다. 신중하게 접속하시기 바라며, 문의사항이 있을 시 064-738-0935로 연락 바랍니다.

바코드번호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