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ange News

제주 유나이티드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Orange News
강원과 휠라(FILA) 오렌지 더비서 풍성한 이벤트 진행
관*자   /   2022-02-25 조회 : 602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강원 FC와의 '휠라(FILA) 오렌지 더비'에서 팬들을 위해 풍성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제주는 26일(토) 오후 4시30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2 2라운드 홈 경기에서 강원과 격돌한다. 이날 경기는 '휠라 오렌지 더비'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가 후원하는 양 구단의 첫 맞대결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된다.




제주를 비롯해 강원, 휠라 공식 SNS에 업로드된 '휠라 오렌지 더비' 포스터 게시물을 리포스트(리그램)와 함께 #해시태그를 설정한 팬을 대상으로 제주와 강원 양 구단에서 각 10명씩(총 20명) 무작위 추첨해 휠라 “Rayflide” 신발을 증정한다.




경기장에서도 푸짐한 경품이 팬들의 발걸음을 기다린다. 입장객 선착순 700명에게 휠라 선수 지급용 장갑을 증정하고, 입장객 전원에게는 휠라 매장 20% 할인권(제주 매장 한정)을 준다. 또한 스마트 스타디움 #내손안에전광판에 접속한 출석 체크 인원에 한해 추첨하여 당첨되면 휠라 트레이닝복(20벌)을 받을 수 있다.




여기에 그린포인트(투명 플라스을 반납해 포인트를 적립 받고, 해당 포인트로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참가자 중 추첨해 휠라 맨투맨(20벌)을 증정한다. 제주는 이날 경기에서 입장하는 팬 전원에게 게토레이를 증정하는데, 이를 종이컵에 따르고 남은 페트병은 그린포인트로 반납하면 된다. 경기장내 행사 등으로 부득이 발생하는 플라스틱까지 관중들의 분리배출과 리사이클링을 유도해 자연스럽게 수거하는 친환경 선순환 프로세스다.




경기장을 찾는 팬들의 편의성을 위해 올해도 홈경기 당일 무료 왕복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홈 개막전부터 시즌 종료까지 홈경기시마다 제주시와 서귀포시 구간을 왕복 운행하며 제주월드컵경기장을 찾는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경기장으로 향하는 버스의 배차 장소는 한라대 정문과 제주시청이며, 복귀 차량은 경기장 주차장 하차 지점에서 경기종료 20분 후 출발한다. 주말 경기는 경기 시작 2시간 전 대기하며 버스 만차 및 경기 시작 1시간 30분 전 출발한다. 평일 경기는 경기 시작 1시간 30분 전 대기하며 버스 만차 및 경기 시작 1시간 전에 출발한다. (선착순 탑승 / 탑승자 많을 시 추가 배차)

제주 유나이티드 연간회원을 위한
SK렌터카 예약 페이지

연간회원권 후면 바코드번호(12자리)를 기입하시고 접속하시면 85%의 할인 혜택이 적용되는 예약 페이지로 접속됩니다.

(연간회원이 아닐 경우, 접속이 제한됩니다.)

※ 바코드번호 당 1회에 한해서만 접속이 가능합니다. 신중하게 접속하시기 바라며, 문의사항이 있을 시 064-738-0935로 연락 바랍니다.

바코드번호

확인